Community

커뮤니티

상담문의

031.234.3980

FAX : 031-234-2353
E-mail : kkfoster@childfund.or.kr

  > 커뮤니티 > 센터소식

센터소식

[언론보도] 2020년 8월 경기일보 기획기사
파일첨부 경기일보기사-Dream Come True 프로그램(0801).pdf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0.27   조회수 : 141

[경기일보]

“꿈에더욱다가갈수있는발판이생겼어요”
…6년째를맞이한초록우산어린이재단경기가정위탁지원센터의
Dream Come True프로그램

 

“가정위탁제도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가정위탁지원센터의 Dream Come True 프로
그램 덕분에 꿈이 생겼고 꿈에 가까워졌어요.”
어린시절부터 간호사가 되는게 꿈이었던 A양(20)은 올해 간호학과에 입학한 후 유년시절
을 반추하며 가정위탁제도의 수혜점을 설명했다.
A양은 언니와 함께 어린시절부터 할아버지 내외 밑에서 컸다. 부모님의 빈 자리는 컸지만
조부모님의 사랑 덕분에 빈 자리를 메울 수 있었다. A양은 어린 시절 병원과 할머니에 관
한 기억을 설명했다. 그는 “어린 시절 내게 병원은 무서운 존재였는데 할머니께서 편찮으
셔서 함께 자주 갈 수 밖에 없었다”며 “어느날 할머니께 병원이 안 무서우시냐고 여쭤봤
는데 손녀와 함께 있는데 뭐가 무섭냐고 답변하시는 모습을 보고 다른 사람에게 도움이
되는 간호사가 되고 싶다고 결심했다”라고 말했다.
A양은 이후 지난 2018년 고등학교 2학년생 시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가정위탁지원
센터의 Dream Come True 프로그램 참가를 통해 장학금 및 교육 관련 지원을 받게 됐다.
이후 올해 간호학과 입학이라는 결실을 맺었다.
A양은 “현재 할아버지께서 전립선 암 말기를 겪고 계신 상태”라며 “할아버지를 위해 당장
대단한 일을 할 수는 없지만 내가 지금 걸어가고 있는 이 길이 얼마나 소중한가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된다”라고 말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가정위탁지원센터가 지난 2015년부터 시행해 온 Come True> 프로그램이 올해도 지원 대상자 15인과 함께 성황리에 진행 중이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3월부터 올해 12월까지 실시하는 행사로 대학 진학, 취업 등 자립 욕

구가 있지만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위탁아동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자립역량 강
화와 주체적이고 자립적인 삶을 준비할 수 있도록 돕는 게 골자다.
지원 규모는 1인 200만원 내외이며 도내 거주 아동 중 가정위탁보호 중이거나 보호종료
아동 중 26세가 넘지 않는 대상자 15명을 선정한다. 꿈과 관련한 자격증 취득을 위해 학원
비와 교재비, 실습비, 재료비 등 학습비용을 지원한다.
센터 관계자는 “지난 6년간 센터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70여명의 아동이 저마다의 꿈에
한발자국씩 다가설 수 있게 도왔다”라며 “올해 프로그램에서도 저마다 웹툰작가, 국악소
년, 여군 등을 꿈꾸는 우리 아이들이 꿈에 가까워질 수 있도록 돕겠다”라고 말했다.
권오탁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2020년 8월 경기일보 기획기사
다음글 2020년 6월 경기일보 기획기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기가정위탁지원센터  고유번호 : 124-82-16482   대표 : 진용숙
주소 :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영통로214번길 9, 서린프라자 7층(영통동)
TEL : 031-234-3980      FAX : 031-234-2353      E-mail : kkfoster@childfund.or.kr
Copyright (C)  2015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기가정위탁지원센터  All Rights Reserved